'렉처콘'에 해당하는 글 1건

 

생각해보면 지난 2년은 나에게 도전의 시간이었고 실험의 시간이었고 배움의 시간이었습니다. 물론 그 가운데 돈도 벌었고 돈도 잃었으며 사람을 얻었거나 잃기도 하였습니다. 관계와 새로운 생각 그리고 시야가 넓어지거나 좌절하거나 보람을 느끼는 그때그때 새로운 일들이 벅차게 다가왔습니다.

 

시간이 지나면서 행동은 조심스러워졌고 생각은 깊어지고 부족한 부분에 대한 반성과 앞으로 채워야 하는 숙제에 대한 부담감은 쌓여갔습니다. 그리고 그만큼 가끔이지만 이런 경험에 대한 이야기를 나눌 기회가 생기고 있습니다. 중고등학교에서 멘토로서 직업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기도하고 문화축제나 대학에서 대학생과 함께 문화와 예술 그리고 공유하는 의미있는 즐거움이 무엇인가 생각하는 것이 또 새로운 공부가 되었습니다.

 

다시 이러한 기회를 맞아 가슴설레면서도 당장 어떤 폭으로 어느정도의 진지함과 어느정도의 유쾌함을 섞어 자리를 만들어 보는 콘서트가 될지 걱정입니다. 바로 신촌콘서트가 기획하는 문화예술인들과 함께하는 문화예술경영 강연입니다. 그간 제 직업이나 하고 있는 일에 관심있는 문화기획자를 하려는 이들과 이야기를 나누었다면, 이미 문화예술창작활동을 하고 기획을 잘하는 이들과 함께 그 효율성과 문제의식 그리고 책임있는 운영에 대한 보다 깊이있는 이야기를 해야 하는 것이기에 더 떨리는 것이 사실입니다.

 

그렇지만 필요이상으로 스스로를 낮추거나 아무것도 아닌일을 한것이라 위축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하기로 했습니다. 그간의 성과와 스스로의 노력이나 능력의 부족으로 이뤄내지는 못했지만 충분히 가능성을 엿본 것들에 대한 허심탄회한 이야기를 나눌 수 있지 않을까 기대하기로 했습니다.

 

시간되시는 지인분들과 관심있으신분들은 함께 자리하셔서 즐거운 이야기 나누고 또 앞으로 새로운 것들을 만들어 내는데에 서로 도움을 주고 받을 수 있는 관계로 발전해 보았으면 좋겠습니다.

 

 

시간과 장소:

12월 19일 신촌 얼티즌

 

 

 

 

 

 

 


WRITTEN BY
feelosophy
twitter @birosokr facebook @biroso email : chj0327@gmail.com

트랙백  0 ,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1. 오선화 2014.02.05 20:11
    효진님 블로그를 늦게 알게 된 것이 참 아쉽습니다.^^
    하지만 또 이렇게 일찍 알게 되어 반갑구요.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