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동 맛집'에 해당하는 글 1건

버스를 내려 전철을 타려고 걸어가다보면 나오는 명동성당 맞은편 작은가게, 하얀 머리수건을 두른 청년들과 안쪽에서는 분주하게 움직이는 사람들이 있어요. 뭔가싶어 들여다보게되는 작은 가게는 고로케를 만들어서 파는 가게입니다. 예전에도 몇번이나 지나친 적이 있었는데 그때는 아주 늦은 시간도 아니었는데도 문이 닫여 있어서 장사를 접은 가게로만 생각을 했어요. 그런데 낮동안 분주히 고로케를 팔고 일찍 문을 닫는 가게였던 것입니다.

 

 

 

 

출근길 감자고로케와 야채고로케 두개씩 사들고 출근했어요. 아직 따뜻할 때 커피와 먹으니 적당히 바삭 쫄깃하고 맛있었답니다. 다른 메뉴들에는 크림치즈, 팥, 겨자(?)가 있었던 것 같아요.

1개에 1500원.

 

지나다 생각나면 도너츠말고 고로케.

 


WRITTEN BY
feelosophy
twitter @birosokr facebook @biroso email : chj0327@gmail.com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